광고

채수빈 화보, 대체불가 아우라 발산..어떤 콘셉트도 완벽 소화 ‘시선강탈’

오는 21일 개봉 앞둔 영화 ‘하이재킹’ 승무원 옥순 역 출연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24/06/04 [15:12]

▲ 채수빈 화보 <사진출처=맨 노블레스>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배우 채수빈이 대체불가한 아우라를 발산했다.

 

4일 소속사 킹콩 by 스타쉽 측은 남성 하이엔드 패션 매거진 ‘맨 노블레스’ 6월호와 함께한 채수빈의 화보 A컷을 여러 장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채수빈은 블랙부터 화이트까지 오버핏의 슈트를 완벽하게 소화한 모습이다. 또한, 카메라를 마주한 그는 본연의 카리스마로 보는 이들의 시선을 머무르게 한다.

 

또 다른 사진에서 채수빈은 웨트 헤어에 컬러 렌즈로 신비로우면서도 몽환적인 분위기를 자아내고 있다. 이번 촬영 현장에서 그는 짙은 메이크업과 과감한 스타일링은 물론, 유리알처럼 맑은 비주얼까지 매 콘셉트마다 강렬한 존재감을 뿜어내 스태프들의 감탄을 이끌어냈다는 후문이다.

 

이처럼 색다른 매력을 선보인 채수빈이 작품에서도 무한 변신을 이어간다. 그는 오는 21일 개봉을 앞둔 영화 ‘하이재킹’에서 여객기 내 유일한 승무원 ‘옥순’ 역을 맡았다. 채수빈은 여객기가 공중 납치되는 위기에도 본분을 다하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캐릭터를 진정성 있게 그려낸다고. 

 

더불어 채수빈은 최근 MBC 새 금토드라마 ‘지금 거신 전화는’에서 함묵증을 앓고 있는 수어 통역사 ‘홍희주’ 역으로 출연 소식을 전했다. 이에 스크린과 브라운관을 넘나들 채수빈에 기대가 모인다.

 

한편, 채수빈의 화보 및 인터뷰는 ‘맨 노블레스’ 6월호와 ‘맨 노블레스’ 웹사이트에서 만나볼 수 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Chae Soo-bin’s pictorial, radiating an irreplaceable aura.. Perfectly executing any concept ‘Steals the eye’

 

Appearing as Ok-soon, a flight attendant in the movie ‘Hijacking’ scheduled to be released on the 21st

 

 

 

Break News Reporter Park Dong-je = Actress Chae Soo-bin radiated an irreplaceable aura.

 

On the 4th, the agency King Kong by Starship released several A-cuts of Chae Soo-bin's pictorial with the June issue of men's high-end fashion magazine 'Man Noblesse'.

 

In the published photo, Chae Soo-bin is perfectly dressed in an overfit suit ranging from black to white. Also, when facing the camera, he keeps the viewers' attention with his natural charisma.

 

In another photo, Chae Soo-bin creates a mysterious and dreamy atmosphere with wet hair and colored lenses. It is said that at this shooting site, he drew admiration from the staff by exuding a strong presence in each concept, not only with heavy makeup and bold styling, but also visuals as clear as glass.

 

Chae Soo-bin, who has shown such a unique charm, continues endless transformation in her works. He played the role of ‘Ok-soon’, the only flight attendant on the plane, in the movie ‘Hijacking’, which is scheduled to be released on the 21st. Chae Soo-bin is said to sincerely portray a character who struggles to carry out her duties even when a passenger plane is in danger of being hijacked.

 

In addition, Chae Soo-bin recently announced her appearance in MBC's new Friday-Saturday drama 'The Call You're Making' as 'Hong Hee-joo', a sign language interpreter suffering from mutism. Accordingly, expectations are rising for Chae Soo-bin, who will cross the screen and TV screen.

 

Meanwhile, Chae Soo-bin's pictorial and interview can be found in the June issue of ‘Man Noblesse’ and on the ‘Man Noblesse’ website.

 

dj3290@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