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한동훈, 전당대회 출마하나..국민의힘 조직부총장 "예상 깨지진 않을 듯"

김종혁 부총장 "가리킴이 그냥 '출마하는구나' 쪽으로 가고 있는 거 아니겠나?"

임국정 기자 | 기사입력 2024/06/13 [11:05]

▲ 한동훈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이 10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도서관에 마련된 개표상황실에서 출구조사 발표를 시청하고 있다. (공동취재) 2024.04.10.     ©뉴시스

 

브레이크뉴스 임국정 기자 = 국민의힘 당 대표 후보 등록이 가까워오자 한동훈 전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이 당 대표 선출을 위한 전당대회에 출마할 것이라는 추측에 힘이 실리고 있다.

 

김종혁 국민의힘 조직부총장은 지난 12일 저녁 CBS 라디오 '박재홍의 한판승부'에 출연해 '오늘 나온 보도로는 한 전 위원장이 측근에게 전당대회 관련한 말씀을 했다. 출마 선언 임박한 것 아니냐'는 질문에 "가리킴이 그냥 '출마하는구나'라는 쪽으로 가고 있는 거 아니겠나?"라며 "모든 사람들이 예상하고 있듯 그 예상이 깨지지는 않을 것 같다는 생각이 든다"라고 답했다.

 

김 부총장은 "(전당대회) 날짜도 이제 (오는 7월) 23일 이렇게 대충 정해졌다"라며 "그렇다면 후보 공고가 나가고, 그다음에 후보 등록이 이루어지고, 지금 당에서는 제가 부총장이니까 대의원들하고 참관인들 이런 것들 다 명단을 확인해 올려라고 얘기하고 있기 때문에 이 준비를 차곡차곡 진행하고 있고, 순회 경선도 해야 되기 때문에 며칠 남지 않았다"라며 "이제 정말로 본인이 선언을 해야 될 것이고, 또 어떤 분들께서 출마를 하실지는 잘 모르겠지만 다 이제 초읽기에 들어갔다 이렇게 생각된다"라고 설명했다.

 

자신과 박정하 의원이 한 전 위원장의 전당대회 러닝메이트로 최고위원 선거에 출마한다는 소문과 관련해서는 "박 의원과 저에 대한 얘기는 전혀 근거가 없는 얘기"라며 "저는 진짜 생각해 본 적이 없다"라고 말했다. 다만, 그는 "모른다. 나중에 사람이라는 게 어떻게 될지 모르니까"라고 덧붙였다.

 

김 부총장은 또, '한동훈 캠프'와 관련해서는 "캠프라는 게 있나? 아직까지 없는 것 같은데, 기자들이 하는 얘기인데 아직까지 정확하지는 않은 것"이라고 밝혔다.

 

redsummer@kakao.com

 

#국민의힘 #전당대회 #한동훈 #김종혁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 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Han Dong-hoon, will he run for the national convention? People Power Party Vice-President for Organization: "I don't think it will break my expectations."

Vice President Kim Jong-hyuk: “Isn’t Garikim just going in the direction of ‘he’s running for office’?”

 

Break News Reporter Lim Guk-jeong = As the People Power Party leader candidate registration approaches, speculation is growing that former People Power Emergency Response Committee Chairman Han Dong-hoon will run for the national convention to elect the party leader.

 

Kim Jong-hyuk, vice-president of the People Power Organization, appeared on CBS Radio's 'Park Jae-hong's Bout' on the evening of the 12th and said, 'According to the report that came out today, former Chairman Han said something about the national convention to his aide. When asked if he was imminent to announce his candidacy, he replied, "Isn't Garikim just going in the direction of 'I'm running for office?'" and "I don't think that expectation will be broken, as everyone is expecting."

 

Vice-Chancellor Kim said, “The date for the national convention has now been roughly decided on the 23rd (July). If so, the candidate announcement will be made, then candidate registration will take place, and since I am currently the vice-chancellor of the party, the delegates and observers will be able to attend.” “They are telling us to check the list of all these things, so we are making these preparations step by step, and there are only a few days left because we have to hold a circuit primary,” he said. “Now you really have to make a declaration, and it is not clear which people will run for office.” “I don’t know, but I think it’s all counting down now,” he explained.

 

Regarding the rumor that he and Rep. Park Jeong-ha are running for the Supreme Council election as former Chairman Han's national convention running mates, he said, "The talk about Rep. Park and me is completely groundless," and "I've never really thought about it." . However, he added, “I don’t know. I don’t know what will happen to me as a person later.”

 

Vice-Chancellor Kim also said regarding the 'Han Dong-hoon Camp', "Is there such a thing as a camp? I don't think there is one yet. It's what reporters are saying, but it's still not accurate."

 

redsummer@kakao.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