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TWS(투어스) 컴백, 미니 2집 ‘SUMMER BEAT!’..여름날 소년들의 우정과 꿈

선주문량 50만장(22일 기준) 돌파, 2연속 흥행 청신호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24/06/24 [15:54]

▲ 그룹 TWS(투어스) <사진출처=플레디스엔터테인먼트>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소속사 하이브 레이블 플레디스엔터테인먼트는 24일 “그룹 TWS(투어스)가 미니 2집 ‘SUMMER BEAT!’로 컴백, ‘첫 만남(첫 만남은 계획대로 되지 않아) 신드롬’을 이어간다”고 밝혔다.

 

‘SUMMER BEAT!’는 짜릿한 ‘첫 만남(미니 1집 ‘Sparkling Blue’)’ 이후 더 깊어지는 관계 속에서 ‘함께 하는 것에 대한 즐거움, 두근거림’을 이야기하는 앨범이다. ‘여름방학을 맞은 TWS와의 추억은 현재진행형’이라는 의미를 부제(Our Memories : Now)에 담았다. 앨범에는 누구나 편하게 따라 부를 수 있고, 공감할 수 있는 6곡이 수록됐다.

 

TWS는 이번 신보를 통해 또 한 번 도약할 것으로 기대된다. 한 뼘 더 성장한 모습으로 돌아온 이들의 찬란한 여름, 총천연색 바이브의 ‘SUMMER BEAT!’가 시작된다.

 

▲TWS 특유 청량미 넘치는 타이틀곡…챌린지 열풍 예고

 

▲ 그룹 TWS(투어스) <사진출처=플레디스엔터테인먼트>     ©브레이크뉴스

 

 

새 앨범 타이틀곡 ‘내가 S면 넌 나의 N이 되어줘’는 TWS의 여름, 지금 이 순간을 가장 직관적으로 보여주는 노래다. 펑키한 리듬과 선명한 색감의 신스 사운드가 조화로운 하이브리드 팝(Hybrid pop) 장르로, TWS 특유의 청량하고 밝은 음악 색깔이 돋보인다.

 

우리의 사이를 자석의 ‘S극’과 ‘N극’에 비유한 이 곡은 ‘반대가 끌리는 수많은 이유를 곧 알게 될지도 모른다’는 기분 좋은 설렘을 노래한다. 서로 다른 우리가 서서히 하나가 되어가는 흐름을 자연스럽고 친근한 음악적 화법으로 풀어낸다. 귀에 쏙쏙 박히는 선율은 시원하면서도 풋풋한 멤버들의 음색을 더욱 돋보이게 한다.

 

앞서 TWS는 뮤직비디오 티저 등으로 이 곡의 미감을 암시한 바 있다. 푸른 여름향이 풍기는 영상과 그와 잘 어울리는 반짝이는 음률, 멤버들의 기운 찬 하이틴 에너지가 한 편의 청춘영화를 떠올리게 했다.

 

노랫말과 유기적으로 연결되는 이들의 퍼포먼스 또한 글로벌 팬들의 기대를 모으고 있다. TWS는 상대방과의 거리가 좀더 가까워지기 바라는 가사 속 고민과 간절함을 누구나 따라 하기 쉬운 포인트 안무로 그려낸다. 

 

멤버들은 지난 22~23일 틱톡을 통해 해당 안무를 선공개해 팬들의 뜨거운 반응을 얻었다. 이들 데뷔 타이틀곡 ‘첫 만남은 계획대로 되지 않아’에 이은 또 하나의 챌린지 붐이 일어날지  관심이 쏠린다.

 

▲다채로운 장르로 녹여낸 여름날 소년들의 우정과 꿈

 

▲ 그룹 TWS(투어스) <사진출처=플레디스엔터테인먼트>  © 브레이크뉴스



‘SUMMER BEAT!’는 TWS와 함께 할 때 느끼는 심장 박동 소리의 은유이기도 하다. “내일 또 봐, 안녕”(‘첫 만남은 계획대로 되지 않아’ 가사 중)이라고 인사를 건넨 TWS는 이번 미니 2집에서 ‘여름날 함께 하는 우리’의 우정과 꿈을 다채로운 장르에 녹였다.

 

친구 사이를 문제 풀이 공식에 재치있게 빗댄 곡 ‘너+나=7942’가 앨범의 문을 연다. 힘 있는 다운 비트의 드럼 사운드 위로 질주하는 속도감 있는 편곡, 학교 종소리 같은 재미있는 사운드들이 TWS만의 경쾌하고 신나는 여름 방학을 알린다.

 

이어 타이틀곡 ‘내가 S면 넌 나의 N이 되어줘’가 우리의 설렘을 자극하면, 목표를 향해 멈추지 않고 달려가는 소년들의 이야기를 그려낸 ‘hey! hey!’, 다시 시작된 경기에서 모두의 시선을 집중시킬 수 있다는 자신감을 표출한 곡 ‘Double Take’의 강렬한 사운드가 몰아친다.

 

이후 어쿠스틱 기타와 따뜻한 톤의 신스 사운드가 벅찬 감성을 자아내는 ‘내가 태양이라면’이 42(사이.팬덤명)의 마음을 적신다. 그리고 나의 눈 속에 비친 상대방이 ‘마치 내 마음 속에서 터지는 불꽃놀이 같다’고 고백하는 ‘Fire Confetti’가 앨범의 마지막 트랙을 화려하게 장식한다.

 

TWS는 소년 시절의 감성을 자극하는 노랫말과 청량한 선율이 특징인 독자 장르 ‘보이후드 팝’ 기조를 유지하면서도 ‘록’, ‘붐뱁’, ‘저지 클럽 비트’ 등 다양한 음악색을 더했다. 여름 내음 가득한 사운드와 가사, 에너지 넘치는 여섯 멤버의 목소리에서 TWS의 업그레이드 된 면모를 확인할 수 있을 전망이다.

 

한편, TWS 미니 2집 ‘SUMMER BEAT!’는 선주문량 50만장(22일 기준)을 넘기며 2연속 흥행 청신호를 켰다. 소속사 선배그룹 세븐틴의 길을 따라 ‘계단식 성장’을 예고한 TWS는 이날 저녁 7시 Mnet과 M2 유튜브채널을 통해 동시 방송되는 글로벌 컴백쇼 ‘TWS 있잖아 오늘부터’에서 ‘내가 S면 넌 나의 N이 되어줘’를 비롯한 신곡 무대를 최초 공개한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TWS (Tours) comeback, 2nd mini album ‘SUMMER BEAT!’ released...Friendship and dreams of boys on a summer day

 

Pre-order volume exceeds 500,000 copies (as of the 22nd), a green light for box office success for the second consecutive time

 

 

Break News Reporter Park Dong-je = Agency Hive Label Pledis Entertainment said on the 24th, “Group TWS (Tours) is making a comeback with the 2nd mini album ‘SUMMER BEAT!’, continuing the ‘first meeting (first meeting doesn’t go as planned) syndrome’.” He said.

 

‘SUMMER BEAT!’ is an album that talks about ‘the joy and excitement of being together’ in a relationship that deepens after the thrilling ‘first meeting (1st mini album ‘Sparkling Blue’)’. The subtitle (Our Memories: Now) contains the meaning, ‘My memories with TWS during summer vacation are ongoing.’ The album contains 6 songs that anyone can easily sing along to and empathize with.

 

TWS is expected to take another leap forward with this new album. The brilliant summer of those who have returned with a more mature look, ‘SUMMER BEAT!’ with a full-color vibe begins.

 

▲TWS’ unique refreshing title song… A preview of the challenge craze

 

The title song of the new album, ‘If I’m S, You Be My N’ is the song that most intuitively shows TWS’s summer, this moment. It is a hybrid pop genre that harmonizes funky rhythm and vividly colored synth sounds, and TWS's unique refreshing and bright music color stands out.

 

This song, which compares our relationship to the ‘S pole’ and ‘N pole’ of a magnet, sings of the pleasant excitement that ‘you may soon find out the many reasons why opposites attract’. The flow of us being different from each other slowly becoming one is expressed through a natural and friendly musical style. The catchy melody makes the members' cool and fresh voices stand out even more.

 

Previously, TWS hinted at the aesthetics of this song through music video teasers. The video with a blue summer scent, the sparkling melody that goes well with it, and the energetic teen energy of the members reminded me of a youth movie.

 

Their performance, which is organically connected to the lyrics, is also raising expectations from global fans. TWS depicts the worries and earnestness in the lyrics about wanting to become closer to the other person with point choreography that is easy for anyone to follow.

 

The members pre-released the choreography on TikTok on the 22nd and 23rd and received a warm response from fans. Attention is focused on whether another challenge boom will occur following their debut title song ‘First Meeting Doesn’t Go As Planed.’

 

▲Friendship and dreams of boys on a summer day in a variety of genres

 

‘SUMMER BEAT!’ is also a metaphor for the heartbeat sound you feel when you are with TWS. TWS, who greeted them with “See you tomorrow, bye” (from the lyrics of ‘First meeting doesn’t go as planned’), melted the friendship and dreams of ‘us together on a summer day’ into a variety of genres in this 2nd mini album.

 

‘You + Me = 7942’, a song that cleverly compares friendship to a problem-solving formula, opens the album. The fast-paced arrangement that races over the powerful downbeat drum sound and fun sounds like the school bell announce TWS's own cheerful and exciting summer vacation.

 

Next, if the title song ‘If I am S, then you be my N’ stimulates our excitement, then ‘hey!’ depicts the story of boys running towards their goal without stopping. hey!’, the powerful sound of ‘Double Take’, a song expressing confidence that one can focus everyone’s attention in the restarted game, comes rushing in.

 

Afterwards, ‘If I Were the Sun’, which evokes overwhelming emotions with acoustic guitar and warm-toned synth sounds, saturates the hearts of 42 (the name of the fandom). And ‘Fire Confetti’, in which the other person reflected in my eyes confesses, ‘It’s like fireworks exploding in my heart,’ splendidly decorates the last track of the album.

 

TWS maintained the tone of its own genre, ‘Boyhood Pop’, which is characterized by lyrics and refreshing melodies that stimulate the emotions of boyhood, while adding various musical colors such as ‘rock’, ‘boom bap’, and ‘Jersey club beat’. It is expected that the upgraded aspect of TWS can be seen in the summer-scented sound and lyrics, and the energetic voices of the six members.

 

Meanwhile, TWS' 2nd mini album ‘SUMMER BEAT!’ has received a green light for box office success for the second consecutive time, exceeding 500,000 pre-orders (as of the 22nd). TWS, which predicted 'staircase growth' following the path of the agency's senior group Seventeen, said 'If I am S, you become my N' in the global comeback show 'TWS You Know Starting Today', which will be broadcast simultaneously through Mnet and M2 YouTube channels at 7 pm on this day. The performance of new songs including ‘Give Me’ will be revealed for the first time.

 

dj3290@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