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에 추가
편집 2015.03.02 [23:02]
전체기사   정치  사회  경제  엔터테인먼트  생활/문화  스포츠  국제  과학/IT  칼럼  동영상  포토  브랜드뉴스  쇼핑



HOME > 브랜드뉴스 > 의학/건강
야동매니아 C군이 조루에 걸린 이유는?
잦은 자위행위가 원인 되기도…견과류·콩류 섭취 도움돼
 
김소현 기자
▲     © 김소현 기자
친구들 사이에서 ‘야동(야한 동영상)매니아’로 불리는 c씨는 자취 생활을 하면서 최근 자위행위를 과하게 즐겼다. 특히 최근에는 모 아이돌 그룹의 멤버를 많이 닮았다는 ‘박예쁜’으로 통하는 동영상이 더욱 자위 행위에 불을 당겼다.

문제는 지방에 있어 오랬동안 만나지 못했던 여자친구와 가진 성행위에서 조루현상이 나타났다면서 생겼다. 아직 한창 젊은 나이에 있던 그이기에 조루 현상은 다소 충격적이었다. 자위행위가 조루에 영향을 끼친 것일까?

◆ 과도한 자위, 조루증 부를수도

대다수의 남성들은 자위행위를 한다. 애인이나 배우자가 있어도 자위 행위를 하는 것은 정상이라는 연구결과도 나와 있다. 그러나 자위행위가 건강에 어떤 영향을 끼치는가는 오래전부터 관련 의학계의 논쟁거리로 남아 있다.

일각에서는 자위 역시 건강한 성욕의 배출로 건강에 미치는 영향이 없다고 주장하고 있고, 다른 한편에서는 과한 경우 건강을 해친다는 주장이 나오고 있다. 그러나 대부분 임상 전문가들은 과도한 자위행위가 조루를 악화시킬 수 있다는 데는 동의하고 있다.

전립선염 등 2차적인 원인이 아닌 이유로 조루증을 겪고 있는 이들은 대부분 교감신경이 불필요하게 항진되기 때문인 경우가 많다. 쫓기듯 자위하는 습관은 필요이상의 긴장과 불안을 유발하고 교감신경을 더욱 항진시키기 때문에 조루증을 악화 시킬 수 있다.

대부분의 남성들은 c씨처럼 자위시 영상매체 등의 도움을 받아 시·청각적 흥분 자극을 과장하고 빠른 사정을 유도하게 되는데, 이러한 습관이 반복되면 삽입시 흥분이 지나치게 빨리 오를 뿐 아니라 고조된 흥분이 유지되지 못하고 바로 사정반사에 이르게 되기도 한다.

한의학적으로는 과다한 자위에 의한 사정통제의 어려움을 ‘수승화강(水升火降)’의 문제에서 찾는다. 아래쪽의 신수(腎水-생식기의 호르몬)가 지나치게 소모되어 위쪽에서 심화(心火-뇌신경 에너지)가 과도하게 흥분하며 항진되는 문제라고 파악한다.

◆ 섣부른 판단 피해야

성기능 전문 후후한의원 이정택 원장은 잦은 자위행위로 인한 조루에 대해 “초기에 증상이 가벼울 경우에는 한동안 성적 자극을 피하면서 마음을 담담하게 유지하는 시간을 갖는 것이 좋다”며 “씨앗류(견과류, 콩류)의 정기적인 섭취가 도움이 될 수 있다”고 조언했다.

이같은 조치에도 쉽게 조루가 개선되지 않는다면 치료를 받아볼 필요가 있다. 한방에서는 신수(腎水)와 심화(心火)의 불균형을 해소하고 충분한 기간의 훈련을 통해 성행동 반응을 교정하는 치료를 하게 된다.

다만, 꼭 잦은 자위행위에 의한 것인지 섣불리 판단하는 것은 자칫 병을 키우는 오류를 범할 수 있으므로 주의해야 한다. 신경전달물질 불균형(중추성 조루)이나 음경의 말초신경 과민(말초성 조루)이 원인일수도 있기 때문이다.

이정택 원장은 “조루 증상이 일시적으로 나타나는 것이 아니고 계속 반복된다면 다른 원인이 있을 수도 있기 때문에 치료할 부분은 없는지 꼭 진단을 받아봐야 한다”고 충고했다.


기사입력: 2010/10/19 [14:40]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요즘 공감
 
로그인 fadfa 11/01/09 [12:31] 수정 삭제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가장 많이 읽은 기사
박영선·안철수 의원 경제관련 토론회 지상중계
강남 ‘라보드 클리닉 의원 압구정점’서 ‘지방흡입수술’ 받은 여성 사망
포스코, 김주현·박병원 이사선임 철회촉구
대전시의회 4급 정피아 채용 강행에 공무원들 “죽쒀서 개주는 꼴”
재발방지약속 없는 ‘5 ·24 조치해제’ 부적절
【만나고 싶었습니다!】IYF 설립자 박옥수 목사
朴, 1일 ‘경제 살리기’ 중동 4개국 순방길
개신교, 못먹는 감 ‘봉은사역’ 찔러나 본다?
재경부안향우회, 정기총회 "열기 후끈"
[기자와 관점] 패블릿에 밀린 태블릿..부활 방법은?
태블릿 PC(Tablet PC)는 부진했고, 패블릿(Phablet)은 성장했다. 현재 스마트 기기 시장 상황이다. 2014년 태블릿 ... / 김영록 기자
[기자와 관점] 게임산업, 사회악?..‘시장죽이기’ 정책 그만
게임산업에 대한 비중이 세계적으로 높아지는 반면 한국 게임산업은 날이 갈수록 퇴보하고 있다. ... / 진범용 기자
[기자와 관점] 홈플러스, 진정성 없는 변명..이제는 사라질 때?
도성환 사장의 경영 논란, 고객 개인정보 유출, 갑의 횡포, 짝퉁 신발 판매 등 없어져야 할 기업의 대명사로 홈플 ... / 김수경 기자
문화&인물
[인터뷰]지창욱, 연기부터 비주얼-성격까지 모두 갖춘 진정한 ‘완벽남’
최근 인기리에 종영한 KBS 2TV 드라마 ‘힐러’를 통해 감탄할 수 밖에 없는 물오른 연기력을 선보인 배우 지창욱 ... / 박동제 기자
[인터뷰]‘왕의 얼굴’ 서인국, ‘블랙홀 매력’ 지닌 진정한 만능 엔터테이너!
최근 대단원의 막을 내린 KBS 2TV 드라마 ‘왕의 얼굴’을 통해 더욱 물오른 연기력을 극찬을 받은 가수 겸 배우 ... / 박동제 기자
[인터뷰]대한민국 대표 ‘레전드 그룹’ 신화
정규 12집 ‘WE’로 화려한 귀환을 앞둔 명실상부 대한민국 가요계의 대표 ‘레전드’ 그룹 신화와 만남을 가졌다 ... / 박동제 기자
[인터뷰]조윤희, “성실함-믿음 갖춘 배우로 기억되고 싶어요”
인형을 연상케하는 ‘미친 비주얼’과 남다른 기럭지, 무결점 피부 등 독보적(?) 우월함을 지닌 배우 조윤희가 최 ... / 박동제 기자
[인터뷰]남지현, 탈출구 없는 ‘무한매력’ 지닌 퍼펙트 여배우
43%라는 높은 시청률로 대단원의 막을 내린 KBS 2TV 주말드라마 ‘가족끼리 왜이래’로 성인 연기자로서의 가능성 ... / 박동제 기자
[인터뷰]윤균상, 준비된 연기자의 정석..연예계 사로잡을 라이징 스타!
SBS 드라마 ‘피노키오’를 생각하면 이종석, 박신혜가 떠오른다. 하지만 이들과 함께 단연 모든 이들의 시선을 사 ... / 박동제 기자


  개인정보취급방침회사소개기사제보자유게시판기사검색
편집국 :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옛 주소 : 서울시 서대문구 합동 21-27) 우편번호 120-030
편집국 전화 : (02)363-9546 ㅣ 팩스 : (02)363-9547 등록번호(등록일) : 서울 아00093(2005.10.25)
발행인 겸 편집인 : 문일석 / 편집국장 : 문일석(전화 010-2241-6882)/▲광고국장: 방명국(전화 010-2251-9827)ㅣ 사업자등록번호 : 110-81-61230 ㅣ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서대문 제485호
Copyright ⓒ 1999-2011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 Contact 119@break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