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입주 지연’ 사전청약 신규 시행 중단..사실상 폐지된다

문홍철 기자 | 기사입력 2024/05/14 [13:03]

▲ 서울 중구 남산에서 도심 아파트의 모습    ©뉴시스

 

브레이크뉴스 문홍철 기자= 공공분양 아파트 사전청약 제도가 사실상 폐지된다. 문재인 정부가 집값 급등기에 수요 분산을 목표로 2021년 7월 해당 제도를 시행한 지 2년10개월 만이다.

 

국토교통부와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공공 사전청약 신규 시행을 중단하고, 기존 사전청약 당첨자들이 겪고 있는 불편을 해소하기 위해 사전청약 시행단지 관리 방안을 추진한다고 14일 밝혔다.

 

사전청약은 공공분양주택의 조기 공급을 위해 주택착공 이후 시행하는 본청약 보다 앞서 시행되는 제도다. 문제는 사전청약 공급 이후 문화재 발굴, 맹꽁이 등 법정보호종 발견, 기반시설 설치 지연 등 장애 요소 발생 시 사업 일정이 지연되는 한계를 보이고 있다는 점이다.

 

또한, 제도 도입 초기인 2021년 7월부터 2022년 7월까지 사전청약을 시행한 단지들의 본청약 시기가 본격 도래하고 있으나, 군포대야미와 같이 본청약 일정이 장기 지연되는 사례가 발생하면서 사전청약 당첨자의 대기 시간이 길어지는 등 불편도 증가하고 있다.

 

이에 국토부는 사전청약을 더이상 시행하지 않고 신규 공급되는 공공분양주택은 사전청약 없이 바로 본청약을 시행한다.

 

단, 국토부와 LH는 기존 사전청약 단지에서 본청약 지연으로 인해 사전청약 당첨자의 주거계획에 차질이 발생하지 않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먼저, 사전청약 시행단지의 사업추진 일정을 조기에 통보해 사전청약 당첨자의 원활한 주거계획 수립을 지원한다.

 

LH는 그간 본청약 1~2개월 전에 사전청약 당첨자에게 지연 여부를 안내했으나, 앞으로는 지연 발생 시 예상 지연 기간 및 사유 등을 투명하고 빠르게 안내해 사전청약 당첨자가 이를 충분히 고려해 주거계획을 수립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LH는 올 하반기에 본청약이 예정된 사전청약 시행단지부터 사업추진 상황 및 지연 여부를 확인하고, 이른 시일 내 순차적으로 해당단지 당첨자에게 사업추진 일정(지연 여부 포함)을 개별 안내할 계획이다.

 

현재 올해 9~10월 본청약 예정단지 중 7개 단지에서 사업 지연이 확인됐고, 해당단지 당첨자에게는 이달 중 사업추진 일정을 안내한다.

 

아울러 LH는 본청약 지연으로 사전청약 당첨자의 주거계획에 차질이 생길 경우, 주거 부담을 완화하고 임시 주거를 안내하는 지원방안을 추진한다.

 

아직 본청약이 시행되지 않은 사전청약 단지 중 본청약이 6개월 이상 장기 지연되는 경우, LH는 본청약 계약체결 시 계약금 비율을 일부 조정(예: 10%→5%)해 이를 잔금으로 납부할 수 있도록 하고, 중도금 납부 횟수도 축소 조정(예: 2회→1회)하며, 지연 사업 단지가 중도금 집단대출을 받을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계획이다.

 

또한, LH는 신혼가구 등 사전청약 당첨자에게 적극적으로 전세임대를 추천·안내해 지원할 계획이다.

 

이 외에도 사업 단지별 추진 현황 및 장애요소를 주기적으로 점검·관리한다. 사전청약 사업 단지의 지연 여부 및 사유가 확인되면 사업 추진상 장애요인을 조기에 해소할 수 있도록 국토부-LH 간 협의체를 구성하고, 사업단계별 사업기간 단축방안을 마련해 사전청약 당첨자의 대기기간을 최소화할 계획이다.

 

국토부 김규철 주택토지실장은 “사전청약의 제도적 한계를 고려해 올해부터 사전청약 시행을 중단한다”며 “기존 사전청약 사업 단지에서 불가피한 사유로 사업이 지연되는 경우 사전청약 당첨자에게 관련 사실을 미리 알려 사전청약 당첨자의 불편을 최소화하겠다”고 말했다.

 

break9874@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Delayed occupancy’ pre-subscription system, new implementation suspended… virtually abolished

 

Break News Reporter Moon Hong-cheol= The pre-subscription system for public pre-sale apartments is virtually abolished. It has been 2 years and 10 months since the Moon Jae-in administration implemented the system in July 2021 with the goal of distributing demand during a period of rapid housing price increases.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and Korea Land and Housing Corporation (LH) announced on the 14th that they will stop implementing new public pre-subscription applications and promote a plan to manage the pre-subscription implementation complex to resolve the inconveniences experienced by existing pre-subscription winners.

 

Pre-subscription is a system that is implemented before the main subscription that is implemented after the start of housing construction to ensure the early supply of public housing. The problem is that after pre-subscription supply, the project schedule is limited when obstacles such as excavation of cultural assets, discovery of legally protected species such as snails, and delays in infrastructure installation occur.

 

In addition, the main subscription period for complexes that implemented pre-subscription from July 2021 to July 2022, when the system was first introduced, is approaching in earnest. However, as cases such as Gunpo Daeyami have occurred where the main subscription schedule is delayed for a long time, the winners of the pre-subscription Inconveniences are also increasing, such as longer waiting times.

 

Accordingly,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no longer implements pre-subscription, and for newly supplied public housing, the main subscription is immediately implemented without pre-subscription.

 

However,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and LH plan to provide support to prevent disruption to the housing plans of pre-subscription winners due to delays in main subscription in existing pre-subscription complexes.

 

First, we provide early notification of the project progress schedule for the pre-subscription implementation complex to support the smooth establishment of housing plans for pre-subscription winners.

 

LH has previously notified pre-subscription winners about delays 1-2 months before the main subscription, but in the future, in the event of a delay, it will provide transparent and quick information on the expected delay period and reason, so that pre-subscription winners can fully consider this and establish a housing plan. plan.

 

LH plans to check the project progress status and whether there are any delays starting from the pre-subscription implementation complex where the main subscription is scheduled to take place in the second half of this year, and individually inform the winners of the complex sequentially of the project promotion schedule (including whether there is a delay) as soon as possible.

 

Currently, project delays have been confirmed in 7 of the complexes scheduled for main subscription between September and October of this year, and winners of the relevant complexes will be informed of the project promotion schedule during this month.

 

In addition, if the housing plan of the pre-subscription winner is disrupted due to a delay in the main subscription, LH will promote support measures to ease the housing burden and guide temporary housing.

 

Among pre-subscription complexes where the main subscription has not yet been implemented, if the main subscription is delayed for more than 6 months, LH may partially adjust the down payment rate at the time of signing the main subscription contract (e.g., 10% → 5%) and pay the remaining amount. We plan to reduce and adjust the number of intermediate payment payments (e.g., 2 times → 1 time) and actively support delayed business complexes to receive group loans for intermediate payments.

 

In addition, LH plans to actively recommend and guide jeonse rentals to pre-subscription winners, such as newlywed households, and provide support.

 

In addition, the progress status and obstacles for each business complex are periodically inspected and managed. If the delay and reason for the pre-subscription project complex are confirmed, a consultative body between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and LH will be formed to quickly resolve obstacles to project promotion, and a plan to shorten the project period for each project stage will be prepared to minimize the waiting period for pre-subscription winners. I plan to do it.

 

Kim Gyu-cheol, head of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s Housing and Land Office, said, “Considering the institutional limitations of pre-subscription, we will suspend the implementation of pre-subscription starting this year.” “We will minimize the inconvenience to the subscription winners,” he said.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