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윤석열 대통령, 전용기서 순방기자단 격려..임신한 기자에 "건강관리 잘하길"

대통령실 "안 그래도 건강하게 일정을 소화하고 있는지 궁금..출장 중 건강 관리 잘 하길 바란다" 격려

김기홍 기자 | 기사입력 2024/06/13 [22:05]

▲ 중앙아시아 3국을 국빈 순방 중인 윤석열 대통령이 13일(현지시간) 카자흐스탄 아스타나 국제공항에서 순방 동행 기자단 중 임신 중인 기자와 대통령실 출입기자단 총간사를 대통령 전용기 공군1호기 기내 회의실로 초대해 격려하고 있다.   © 대통령실 제공/뉴시스


중앙아시아 3국을 국빈 순방 중인 윤석열 대통령이 13일(현지시간) 마지막 방문국 우즈베키스탄으로 향하는 대통령 전용기 공군 1호기 기내에서 동승한 순방기자단을 찾아 일일이 악수하며 인사를 나눴다.

 

윤 대통령은 기자단과 인사 중 이도운 홍보수석으로부터 임신 중인 기자를 소개받고 "안 그래도 건강하게 일정을 소화하고 있는지 궁금했다"며 안부를 챙겼다고 김수경 대통령실 대변인이 이날 오후 서면브리핑에서 전했다.  

 

기자단 격려를 마친 윤 대통령은 임신한 기자·출입기자단 총간사를 기내 회의실로 초대해 다과를 함께하며 환담했다. 윤 대통령은 또 임신한 기자에게 "출장 중 건강 관리 잘 하길 바란다"고 거듭 격려했다.

 

윤 대통령이 격려한 기자는 지난달 대통령실 출입기자단과의 만찬에서 "저출생대응기획부·저출생수석 신설이 실효성 있는 저출생 대책으로 이어져 뱃 속 아기에게 동생을 만들어줄 수 있음 좋겠다"고 말했던 당사자다. 당시 윤 대통령은 "정신이 번쩍 난다"며 혁신적 저출생 대책을 마련하겠다고 약속한 바 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President Yoon Seok-yeol encourages traveling reporters in a special event... "I hope you take good care of your health" to a pregnant reporter

President's Office: "I wonder if you are still carrying out your schedule in a healthy manner... I hope you take good care of your health during your business trip." Encouragement

-kihong Kim reporter

 

On the 13th (local time), President Yoon Seok-yeol, who is on a state tour of three Central Asian countries, visited the traveling press corps aboard the Air Force No. 1, the presidential plane heading to Uzbekistan, the last country he visited, and shook hands with each and every one of them.

 

While greeting the press corps, President Yoon was introduced to the pregnant reporter by Lee Do-woon, senior secretary for public relations, and asked her well-being, saying, "I was wondering if she was still going through her schedule in good health," Presidential Office Spokesperson Kim Soo-kyung said in a written briefing this afternoon.

 

After giving encouragement to the press corps, President Yoon invited the pregnant reporter and the head of the press corps to the in-flight conference room and had refreshments and a pleasant chat. President Yoon also repeatedly encouraged the pregnant reporter, saying, "I hope you take good care of your health during your business trip."

 

The reporter encouraged by President Yoon is the one who said at a dinner with the press corps of the President's Office last month, "I hope that the establishment of the Low Birth Response Planning Department and Senior Secretary for Low Birth Rates will lead to effective low birth rate measures and help give the unborn baby a younger sibling." . At the time, President Yoon promised to come up with innovative measures to address low birth rates, saying, “I am sobering.”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